보청기의 필요성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65세 이상 노인 4명 가운데 1명이 난청 증세를 겪고 있다고 합니다.

노인성 난청을 겪으면 사람들과의 의사소통이 어려워지는 것은 물론이고 사회활동에 장애가 생기고,

사회활동이 어려워지면 소외감과 고독감이 심해져 우울증에 걸릴 확률도 높아진다고 합니다.

난청, 방치하면 우울증과 치매 확률이 증가?

난청이란 소리가 잘 들리지 않거나 들리는 소리를 구분하지 못하는 증상입니다.

난청을 오래 방치하면 난청의 진행속도도 점점 가속화될 뿐 아니라 난청으로 인해 우울증과 치매의 확률이 약5배가

높아진다는 미국 국립노화연구소와 존스홉킨스 대학교의 공동 연구보고가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난청을 방치하면 노년 삶의 질을 저하시키는 매우 중요한 원인 중 하나가 됩니다.

난청, 치료와 보청기 착용이 중요하다 !

노인성 난청 증세가 있다면 적극적으로 치료를 받고 보청기를 착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해외 여러 논문에서도 보청기를 사용한 사람이 사용하지 않은 사람보다 인지기능이 개선됐다는 사실이 입증되기도 했습니다.

특히 보청기를 사용하면서 소리가 뇌를 계속 자극하게 돼 인지력과 기억력이 높아지고,

청력이 더이상 나빠지지 않도록 교정해주는 효과도 여러 논문에서 입증된 바가 있습니다.


최근 미국에서 진행된 연구 결과에 따르면 보청기를 사용할 경우 치매 발생 확률도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리안보청기

국내외 인증현황 ▶